교육부 이선혜

 

아동부 유년3부 이선혜 입니다.

그룹 안에 어린이 멤버의 변화를 간증하러 나왔습니다.

 

이 어린이 가정은 2주 전 까지만해도 비자문제가 있었습니다.

 

엄마의 비자문제로 법정까지 가게 된 상황이었습니다.

 

35일내로 호주를 떠나던지, 약 2억의 재정 증명을 해야했습니다.

 

 

아동부 선생님들과 긴급한 기도제목을 나누고 기도했습니다.

 

특별히 기도할 때 아이의 장점을 놓고 기도했습니다.

 

평소 영어를 잘 못하는 중국인 친구들이 오면 중국말로 통역도 해주고 케어도 잘 해주었습니다.

 

그래서 아이를 남게 해주신다면 이런 장점을 살린 일에 쓰임 받을 수 있도록 해달라고 기도했습니다.

 

 

법정에 다녀온 다음주 화요일, 기적같이 법원에서는 비자의 문제를 면제해주었습니다.

 

이 어린이가 기도응답을 체험했습니다.

 

또한 가정 문제 해결으로 끝나지 않고 토요일 할머니와 함께 전도를 따라 나가

 

오늘 주일학교에 자기보다 3살 많은 남자 어린이를 초청해왔습니다.

 

영어가 서툰 새가족 친구를 위해 오늘 들은 말씀을 중국어로 요약해주고 예수님은 꼭 마음에 있어야한다고 강조해 주었습니다.

 

주일학교의 모든 순서와 이벤트들도 설명해주었습니다.

 

왠만한 선생님들보다 케어를 잘해주었습니다.

 

이 어린이가 계속 쓰임 받을 수 있도록 기도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51 [2018.11.12] (침례 간증) 싸움이 있었습니다. Hosanna 2019.02.13
150 [2018.11.09] (침례 간증) 원인은 해결되지 않은 채 시간만 흘러서... Hosanna 2019.02.13
149 [2018.11.09] (침례 간증) 사실 저는 거짓으로 하나님께 나아가... Hosanna 2019.02.13
148 [2018.11.09] (침례 간증) 남들 잘난 것 못 보는 자격지심, 열등감 덩어리 그 자체.... Hosanna 2019.02.13
147 [2018.11.09] (평신도 세미나 간증) 목장에서 호칭 없이 “야!” 라고 부르며, 충고까지 Hosanna 2019.02.13
146 [2018.11.09] (평신도 세미나 간증) 비자와 재정의 문제를 Hosanna 2019.02.13
145 [2018.11.09] (주일 간증) 농장 측에서 저를 픽업 해준다고 약속 했던 것이 거짓말 이었고 Hosanna 2019.02.13
144 [2018.11.09] (일군 모임) 하지만 이 가정이 목장을 통해서 Hosanna 2019.02.13
143 [2018.11.09] (일군 모임) 통장 잔고는 얼마 안됐었고, 새집이어서 Hosanna 2019.02.13
142 [2018.10.14] (일군 모임) 한 목원이 6명을 목장에 데려왔습니다. Hosanna 2019.02.13
141 [2018.10.14] (일군 모임) 그는 죄가 정죄받으면 심판은 누가 하는것이냐고 물었습니다. Hosanna 2019.02.13
140 [2018.10.12] (일군 모임) 제가 9400불을 내야하는 상황이 되었습니다. Hosanna 2019.02.13
139 [2018.10.12] (주일 간증) 담당의사는 장례 절차를 준비하라고 알려주었습니다 Hosanna 2019.02.13
138 [2018.10.12] (평신도 세미나 간증) 저도 모르게 많은 눈물을 흘렸었습니다 Hosanna 2019.02.13
137 [2018.10.08] (일군 모임) 제 사랑을 받아주지 않아서 미운 마음도 들었습니다. Hosanna 2019.02.13
136 [2018.09.26] 11/16-18 AUSTRALIA FOR JESUS, 멜번 10만 집회가 Marvel Stadium(구 텔스트라)에서 열립니다. file Hosanna 2019.02.13
135 [2018.09.24] (일군 모임) 하나님께서 이미 내가 준비했으니 두려워 하지 말라고 하셨습니다. Hosanna 2019.02.13
134 [2018.09.24] (일군 모임) 계약한 집값을 당장 내지 못하면 많은 돈을 날려야 했습니다. Hosanna 2019.02.13
133 [2018.09.24] (주일 간증) 아무 말 없이 제가 쓰고 있는 마우스를 뽑아갔습니다. Hosanna 2019.02.13
132 [2018.09.19] 9월 16일 설교 적용 2- 하나님은 사랑이시라 Hosanna 2019.02.13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