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한국어

안녕하세요. 12월 10일 프레스톤 브렌치 이야기 입니다. 

 

이번에 총 리턴 14명 새가족 2명 저희 일군 12명 참석하였습니다. 

 

일찍 모여 세팅 후 함께 먼저 일군끼리만 모여 예배를 드렸습니다. 먼저 일군들이 은혜를 받아야 브랜치 멤버와

프레스톤에 그 복이 흘러 갈 것을 믿어 함께 찬양과 중보기도를 하였습니다. 

 

예배를 위해서도 기도했지만 프레스톤 땅을 축복하고 덮여있는 흑암권세를 꺽을 때 기도에 더 힘이 있었습니다. 

그 후 멤버 이름 하나하나를 불러가며 기도 했는데 오늘 4명의 장결자 들이 돌아왔습니다.

 

R1024x0-29.jpeg

 

멤버중 David은 오늘 ‘3가지 싸움’ 확신반 5과를 들었는데 그 동안 마약을 하게 끔 

자신의 삶에서 계속 유혹하는 것이 사단의 유혹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고 했습니다. 

그리고 예수 이름으로 그것을 결박할 수 있고 지금 병으로 인해 브랜치에 못 나오고 있는 

친구를 위해서도 대신 기도해 주고 싶다고 나누었습니다. 

데이비드의 지난 주 기도제목도 장결자 들이 돌아 올수 있게 해달라고 냈었는데 

이번주에 응답 되어 무척 기뻐했습니다.

 

R1024x0-30.jpeg

 

 

로잘린은 딸과 다툼이 있어서 그 동안 말도 안하고 차갑게 대했었는데 오늘 말씀을 듣고

이것은 영적인 싸움과 자신과의 싸움 모두 에 포함 된다고 이야기했고 

딸을 용서하기로 결정했다고 했습니다. 그리고 관계회복을 위해 기도했습니다.

 

R1024x0-31.jpeg

 

존은 항상 일찍 와서 세팅도 돕고 기도모임도 조인하고 있는 영혼입니다. 

10일전 1년에 한번있는 바디 첵업을 받았는데 이상이 있던 곳이 아무 이상이 없게 결과가 나와

전체 브렌치에서 좋은 소식을 나누었습니다. 그리고 예량자매가 이번 학업 잘 패스했는데 

그것 또한 모두 축하하며 하나님께 영광을 돌렸습니다. 

마지막으로 존은 이번주 주일에 혼자 스스로 교회 예배 참석하여 말씀반 

그리고 크리스마스 연습까지 참여 하며 앞으로 주일에도 오고 싶다고 나누었습니다.

 

R1024x0-32.jpeg

 

브랜치가 끝난후 크리스마스를 맞이하여 브랜치 멤버들과 크리스마스 캐롤 연습을 했습니다. 

원하는 사람만 남아서 할수 있게 광고했는데 모두 남아 함께 고요한밤 거룩한 밤을 불렀고 

다음주에는 각자 악보를 받게 해 달라고 제안도 들어 왔습니다.

 

R1024x0-33.jpeg

 

이들을 통해 하나님께서 프레스톤 땅에 하나님의 생기와 축복을 불어 넣으실줄 믿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