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English

지난  금요일 다솜,지호 형제와 쪽방촌에 갔다왔습니다.

더워서 그런지 다들 방문과 창문을 열어 놓고 계셨습니다

곧 무더위가 시작 되는데 쪽방촌에서 고독사와 폭염으로 돌아 가시는 주민들을 생각 하며 

시원한 곳에서 열린 모임도 하면 좋겠다고 생각했었습니다

 

다솜 자매가 리서치 하여 쪽방촌에 사랑의 쉼터(구세군 소속)라는 곳이 있다고 하여 이번주

수요일에 종인형제 다솜자매와 방문하였습니다.담당자를 만나며 얘기를 하니 돈의동에 있는

쪽방은 745개가 있고현재 거주 인원은 555 정도 있다고 합니다. 그곳의 쪽방들은 1968 까지

윤락가로 사용 하였던 곳 인데  사회의 문제로 1968 10월에 사창가를 없애며 1368명의

창녀들은  쫒겨 났다고 합니다.

 

지금은 하루에 8000월세 24만원으로 가난한 사람들이 숙박을 하며 살아 간다고 합니다.

주민들의 대다수가 80~90프로 중성 남성들과 노인들이라고 합니다 불우한 가정 환경으로

낮은 학력으로 취업의 한계를 느끼며 음주와 낮잠거리베회  40% 알코올에 의존하여 살고있고,

40% 자살시도가 있다고 합니다.

 

많은 노숙자들이 죽기 전에 쪽방에서 살다가 세상을 마감하려고 이곳에 오고 있다고 합니다.

몇몇 교회들이 지속적으로 사역을 하지 않아서(개인 사정,  취업교회 단체들이 오는 것을 

좋아 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많은 교회들이 부활절크리스마스 때에 만 들어 오기에 동물원도 아닌데 차라리 오지않았으면

좋겠다고 합니다

 

우리가 와줬으면 좋은데 저희 팀에게도 이곳은 황무지와도 같은

곳이기에 그냥 기도 없이 들어 오려고 하면 안된다.

정말 영혼을 사랑해서 들어 와야지 거기 계신분들도  안다고 합니다.

 

 쉼터에서 해주는 일은 쪽방촌에 계신 주민들을 소개 시켜줘 우리와

지속적으로 만날수 도와 준다고 합니다쉼터가 공간이 협소해서 공연은 못하지만 우리가

직접 쪽방들어가서 함께 도시락 먹고 복음을 전하든 하고 싶은 것은   하라고 합니다.

지난 주일 27명이 참석 하여 선교도 중요하지만 결석자를 챙기는게 우선임으로 먼저 숫자를회복하고

기반을 튼튼히 하여 일군 들과 마음을 합하여 토요일 열린모임으로 들어갈수 있도록

기도해 보려고 합니다.

한국에 오실 떄  마다 선교가 무엇 인지 늘 깨우쳐 알게 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33 [2016.04.05] '탈북자 학교' 선교를 위해 긴급 기도해 주세요 (황효림 보고) Hosanna 2017.09.21 123
32 [2017.09.15] (돈의동 쪽방촌) 이분은 저를 보고 눈물을 흘리시며 나를 제발 왕십리로 이사하게 도와달라고 부탁했습니다. Hosanna 2017.10.06 119
31 [2015.04.19] 서울호산나교회 입당예배를 은혜 가운데 잘 드렸습니다. file Hosanna 2017.09.21 80
30 [2015.04.20] 서울호산나교회 입당예배를 은혜 가운데 잘 드렸습니다. file Hosanna 2017.09.05 63
29 [2017.06.16] (쪽방촌 사역) 게이바의 경우, 겉으로 드러내지는 못하고 무지개 표시, 곰돌이 표시를 하고 있었습니다 (이다솜 보고) file Hosanna 2017.10.06 40
28 [2015.04.20] 서울호산나교회 입당예배를 은혜 가운데 잘 드렸습니다. file Hosanna 2017.10.06 39
27 [2017.07.27] (쪽방촌 사역보고) 쪽방촌 주민들 사이에서 서울호산나교회 청년들의 좋은 소식이 퍼져나가고 있습니다. file Hosanna 2017.10.06 31
26 [2017.06.07] (서울호산나 쪽방촌 사) 선생님의 가족들은 강원도에 있지만, 본인이 이렇게 되니 가족도 나 몰라라 한다고 했습니다. file Hosanna 2017.10.06 30
25 [2017.04.21] 김00는 하나님,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곧 다시 가겠습니다. 라는 편지를 썼습니다. file Hosanna 2017.10.06 30
24 [2015.03.08] 서울 호산나 홍대 지역 양로원 열린모임 file Hosanna 2017.10.06 30
23 [2017.05.22] 김00는 오직 예수님을 통해 하나님께로 돌아왔음을 믿습니다라고 나누었습니다 file Hosanna 2017.10.06 29
22 [2016.08.24] 멜번호산나의 말씀이 브라질 리우 올림픽 한국선수단들에게 큰 힘이 되었다고 합니다 (곽태종 전도사) Hosanna 2017.10.06 28
21 [2017.06.28] (쪽방촌 사역보고) 상상할 수 없는 고통과 문제 가운데 살아가시는 분들이 너무도 많습니다. (이다솜 자매) Hosanna 2017.10.06 25
20 [2015.04.20] 서울 호산나교회 홍대 지역 양로원 열린모임(마지막주) file Hosanna 2017.10.06 25
19 [2017.03.25] 김00 자신은 아직 회개할 게 많은 죄인이라고 합니다. Hosanna 2017.10.06 24
18 [2016.04.15] 탈북자학교 선교 간증, 드라마를 볼 때 예수님이 나를 위해 십자가에서 죽으셨다는 음성이 들리는거 같았습니다. (탈북자 미나) Hosanna 2017.09.21 23
17 [2017.07.14] (쪽방촌 사역보고) 교회를 다닌지 20년만에 처음으로 기도응답을 받았다고 했습니다. Hosanna 2017.10.06 22
16 [2017.03.16] 김00는 너희는 돈을 받는 것도 아니고, 스펙에 도움이 되는 것도 아닌데 도대체 멀리서 왜 오냐고 물었습니다. Hosanna 2017.10.06 21
15 [2016.04.17] 1명 이상 초청, 부활절 영혼리턴, 양이 양을 몰고오는 비전에 쓰임 받게 해주셔서(2016년 4월17일 김민화셀 장은정 Hosanna 2017.09.21 21
14 [2017.07.03] (서울역 금요심야 커피전도) 고기잡이 배에서 6년있었고 섬에 갇혀 있었는데... file Hosanna 2017.10.06 20
Board Pagination Prev 1 ... 2 Next
/ 2